vod쾌적한 주거환경과 안정을 위해 약속 드리는 방역맨 홍보 동영상

About쾌적한 주거환경과 위생과 안전을 약속드립니다.

고객님들께서 아름다운 환경에서 쾌적하게 생활하실 수 있도록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합니다. 항상 고객의 입장에서 먼저 생각하고, 작게나마 환경보존에 보탬이 되고자 연구하여 실천하고 있습니다.

전문가 육성, 해충방제 관리 시스템, 국제규격(HACCP 등)의 각종 프로그램을 지원받아 바이러스·미생물 관리, 해충방제관리를 통해 고객가치 구현을 실현하고 있습니다. 국제 표준화 기구(ISO)의 평가/인증을 받은 위생관리시스템을 통해 고객에게 신뢰감 있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VIEW MORE

service process고객 상담 및 클레임 접수 시 방역맨은 24시간 이내로 신속하게 대처합니다.

  • STEP 1고객 상담 / 클레임 접수홈페이지 및 상담전화로 고객 상담 및 클레임 접수

  • STEP 2상담 / 클레임 확인 및 방문접수 30분 내 확인 후 24시간 이내 현장 방문 점검
    및 처리를 통한 재발 방지 시스템 구축

  • STEP 3처리 및 결과 안내처리 결과 및 재발 방지를 위한 모니터링 및 관리 강화

news방역맨의 중요 공지사항 및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notice
휴가철 기본방역수칙 준수와 거리두기 적극 동참 필요

휴가철 기본방역수칙 준수와 거리두기 적극 동참 필요- 전국 주간 이동량은 지난주 대비 3.6%(811만 건) 증가, 수도권 0.8%·비수도권 6.4% 증가 -- 현재까지 1차 접종 2,017만 명 참여, 전체인구의 39.3% 수준(8.4. 기준) -- 다음 주부터 18∼49세 백신 예약 시작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국무총리 김부겸)는 오늘 김부겸 본부장 주재로 정부서울청사 영상회의실에서 각 중앙부처, 17개 광역자치단체, 18개 시도 경찰청과 함께 ▲코로나19 백신접종 사전예약시스템 개선 지원 현황* ▲2022학년도 대입관리 방향** ▲주요 지자체 코로나19 현황 및 조치사항 등을 논의하였다.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별도 보도자료 배포 예정(8.5)    * 교육부 별도 보도자료 배포 예정(8.5)1. 방역 관리 상황 및 위험도 평가□ 8월 4일(수) 0시 기준으로 지난 1주일(7.29.~8.4.) 동안의 국내 발생 환자는 10,109명이며, 1일 평균 환자 수는 1,444.1명이다. ○ 수도권 환자는 934.9명으로 전 주(942.1명, 7.22.~7.28.)에 비해 7.2명 감소하였고, 비수도권은 509.3명의 환자가 발생하였다.< 권역별 방역 관리 상황(7.29~8.4.) > 수도권충청권호남권경북권경남권강원제주국내발생 일일 평균 신규 확진자 수934.9명154.1명50.9명74.3명179.0명30.6명20.4명 인구 10만 명 당 발생률3.6명2.8명1.0명1.5명2.3명2.0명3.0명즉시 가용 중환자실(8.3 17시 기준)165개31개36개42개56개4개8개 □ 정부는 선제적인 진단검사를 확대하여 적극적으로 환자를 찾고, 역학조사를 통한 추적과 격리를 실시하는 등 강화된 방역 대응을 유지하고 있다. ○ 어제도 전국의 선별진료소를 통해 4만 4229건, 임시 선별검사소를 통해 9만 2569건의 검사가 이루어졌다.   - 익명검사가 가능한 임시 선별검사소는 총 179개소*를 운영 중이며, 그간(12.14.~8.4) 총 965만 522건을 검사하였다.    * 수도권 : 135개소(서울 55개소, 경기 70개소, 인천 10개소)      비수도권 : 44개소(울산 7개소, 전남 7개소, 경남 7개소, 충남 4개소, 부산 4개소, 대전 4개소, 전북 3개소, 대구 2개소, 강원 2개소, 경북 2개소, 광주 1개소, 세종 1개소)   - 정부는 임시 선별검사소에 의료인력 565명을 배치하여 검사를 지원하고 있다.   - 어제는 하루 동안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430명의 환자를 찾아냈다.□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를 위한 중환자 병상 등은 안정적인 상황이며, 무증상·경증 환자의 증가에 따라 생활치료센터를 지속 확충하고 있다. ○ 생활치료센터는 총 74개소 16,455병상을 확보(8.4.기준)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56.3%로 7,199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 이 중 수도권 지역은 12,826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57.9%로 5,403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 감염병전담병원은 총 8,248병상을 확보(8.3.기준)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71.4%로 2,355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727병상의 여력이 있다. ○ 준-중환자병상은 총 424병상을 확보(8.3.기준)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58.7%로 175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80병상의 여력이 있다. ○ 중환자병상은 총 801병상을 확보(8.3.기준)하고 있으며, 전국 342병상, 수도권 165병상이 남아 있다.< 중증도별 병상 현황 >구분생활치료센터감염병 전담병원준-중환자병상중환자병상보유가용보유가용보유가용보유가용전국16,4557,1998,2482,355424175801342수도권12,8265,4033,69272726780493165 중수본3,0881,263------서울5,1962,4351,946431844622167경기3,5831,4081,2951191603320175인천9592974511772317123비수도권3,6291,7964,5561,62815795308177 중수본1,012358------강원184733889255244충청권2741251,02835846296531호남권3612548604451025136경북권1461011,03632928216642경남권1,5538551,00928463359456제주99302351205388  ○ 이러한 병상 확보 노력과 함께 의료기관, 생활치료센터, 임시 선별검사소, 예방접종센터 등에 의사, 간호사 등 2,560명의 의료인력을 파견하여 치료와 검사를 지원하고 있다.□ 어제 하루 21만 8941명의 국민이 1차 접종에 참여하여, 현재까지 누적 접종은 2016만 9592명(8.4 기준)으로, 전체 인구대비 접종률은 39.3%이다. ○ 코로나19 백신은 오늘(8.4) 아스트라제네카 개별 계약분 118.8만 회분, 화이자 개별 계약분 253만 회분이 추가로 공급될 예정이며, 이를 포함하여 현재(8.4)까지 총 3,260만 회분이 공급 완료되었다. ○ 다음 주부터는 18~49세 청장년층을 대상으로 예약이 진행(8.9.(월) 20시 ~ 8.19.(목) 18시)되며, 9월까지 국민 3,600만 명의 1차 접종 목표를 차질 없이 달성할 계획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휴가철을 맞아 이동량이 지속 증가하고 있는 상황으로,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민 여러분께서는 활동보다는 휴식 위주로 동선을 최소화하고, 기본 방역수칙 준수와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 (여름휴가 가성비 캠페인) 휴가철을 안전하게 보내기 위해 ▲가족 단위로, ▲성수기를 피해, ▲비시즌에 나눠가기 ○ 휴가철을 휴가지 및 휴양시설을 방문할 때는 소규모로 사전예약을 통해 가급적 한적한 곳을 방문하여 휴가를 즐기고,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을 준수하며, 발열 등 의심증상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가까운 선별진료소로 방문하여 즉시 검사를 받을 것을 요청하였다. 2. 이동량 분석 결과□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장관 권덕철)는 통계청이 제공한 휴대전화 이동량 자료*를 기초로 이동량 변동을 분석하였다.    * S이동통신사 이용자가 실거주하는 시군구 외에 다른 시군구의 행정동을 방문하여 30분 이상 체류한 경우를 이동 건수로 집계 ○ 새로운 거리두기 단계조정 3주 차 전국의 주간(7.26~8.1) 이동량은 2억 3,415만 건으로, 지난주(7.19~7.25) 이동량(2억 2,604만 건) 대비 3.6%(811만 건) 증가하였다.   - 수도권의 주간(7.26~8.1) 이동량은 1억 1,347만 건으로, 지난 주(7.19~7.25) 이동량(1억 1,257만 건) 대비 0.8%(90만 건) 증가하였다.   - 비수도권의 주간(7.26~8.1)의 이동량은 1억 2,068만 건으로, 지난 주(7.19~7.25) 이동량(1억 1,347만 건) 대비 6.4%(721만 건) 증가하였다.< 주간 이동량 추이 분석 >(단위 : 만 건) 구분0주차(11.9~11.15)…32주차(6.21~6.27)33주차(6.28~7.4)34주차(7.5~7.11)1주차(7.12~7.18)2주차(7.19~7.25)3주차(7.26~81)거리두기단계거리두기 이전-수도권 2단계, 비수도권 1.5단계수도권 기존 2단계, 비수도권 개편안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개편안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주간 이동량전국24,751-24,69123,75122,94322,41722,60423,415직전 주 대비 증감-2.3%▲3.8%▲3.4%▲2.3%0.8%3.6%수도권13,093-12,96412,52212,11311,14911,25711,347직전 주 대비 증감-1.8%▲3.4%▲3.3%▲8.0%1.0%0.8%비수도권11,658-11,72711,22910,83011,26811,34712,068직전 주 대비 증감-2.8%▲4.3%▲3.6%4.0%0.7%6.4% 3. 자가격리자 관리현황 및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상황□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자가격리자 관리현황 및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상황’을 점검하였다.□ 8월 3일(화) 18시 기준 자가격리 관리 대상자는 총 10만 321명으로, 이 중 해외 입국 자가격리자는 2만 6738명, 국내 발생 자가격리자는 7만 3583명이다. ○ 전체 자가격리자는 전일 대비 1,781명 감소하였다.□ 8월 3일(화) 각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식당·카페 16,676개소, ▲이·미용업 1,447개소 등 23개 분야 총 2만 8982개소를 점검하여, 방역수칙 미준수 49건에 대해 현장지도하였다. ○ 한편, 클럽·감성주점 등 유흥시설 2,536개소를 대상으로 경찰청 등과 합동(130개 반, 488명)으로 심야 시간 특별점검을 실시하였다.출처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중앙사고수습본부

2021-08-04
국민 10명 중 8명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에 공감

국민 10명 중 8명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에 공감- 미접종자의 예방접종 의향은 84.1%로 6.8%p 상승, 50대 94.6% 접종의향 -- 교정시설의 입소절차 강화, 모의훈련 실시, 예방접종 등을 통한 방역 관리 강화 -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국무총리 김부겸)는 오늘 김부겸 본부장 주재로 정부세종청사 영상회의실에서 각 중앙부처, 17개 광역자치단체, 18개 시도 경찰청과 함께 ▲교정시설 코로나19 발생 및 방역 관리현황 ▲주요 지자체 코로나19 현황 및 조치사항 등을 논의하였다. 1. 교정시설 코로나19 발생 및 방역 관리현황□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법무부(장관 : 박범계)로부터 ‘교정시설 코로나19 발생 및 방역 관리현황’을 보고받고 이를 논의하였다. ○ 교정시설 내 코로나19 확진 현황은 지난 2020년 2월 경북북부제2교도소 직원이 최초 확진된 이후 현재까지 총 1,298명으로 대부분의 확진자가 2020년 12월 서울동부구치소 집단감염 사태 관련 확진자이며, 집단감염 이후 현재까지는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다.□ 법무부는 교정시설의 방역 관리 강화를 위하여 차관 직속으로 전담기구인 ‘코로나19 교정시설 긴급대응단’을 설치하여, 발생 규모별 전략적 대응과 취약 부분에 대한 핀셋 대응 등을 통해 교정시설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 신입 수용자가 입소하는 경우 1차 PCR 검사와 14일 격리 수용을 하고, 격리해제 전 2차 PCR 검사 결과가 음성이면 신입 거실*에 수용하는 등 신입 수용자에 대한 입소절차를 강화하였다.    * 신입 수용자가 구치소 적응을 위해 3일 정도 지내는 공간 ○ 외부인이 교정시설에 출입하는 경우 거리두기 2단계 이상부터 PCR 검사 음성확인서 제출(3일 이내)을 의무화하고, 마스크 착용과 발열 등 증상이 의심되면 진단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다. ○ 교정시설에 확진자가 발생하는 경우 확진자는 별도 격리시설로 수용되며, 신속한 병상배정을 통한 구속(형) 집행정지 출소를 시행하고, 접견·이송 등 수용자의 외부접촉은 전면 금지되며 전 직원·수용자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한다.   - 중·대규모의 환자가 발생하는 경우에는 확진자와 비확진자의 분리를 위한 이송 등 전국단위의 분산수용을 실시한다. ○ 교정시설의 특성을 감안하여 월 1회 이상 전 교정기관의 모의훈련을 시행하는 한편, 법무부 교정본부·지방교정청에서는 수시 현장점검 등을 통해 방역수칙의 이행력을 강화하고 있다. ○ 지난 4월 교정공무원 등 교정시설 종사자 및 만 75세 이상 수용자가 우선 접종대상자로 지정됨에 따라, 만 30세 이상 교정공무원 등 15,126명(접종률 96%), 만 75세 이상 수용자 207명(접종률 55%)은 백신 2차 접종까지 완료하였다.   - 교정시설 만 50세 이상 수용자 20,493명의 1차 접종이 지난 7월 30일(금)부터 시작되었으며 8월 말까지 1차 접종을 완료할 예정이다.□ 법무부는 질병관리청과 적극 협의하여 조속한 시일 내 50세 미만 수용자의 백신 접종도 진행하여 교정시설의 집단면역 형성을 위하여 노력할 계획이다. 2. 코로나19 관련 인식조사(7월)□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장관 권덕철)는 코로나19 관련 인식조사를 실시하였다. ○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정책에 대한 여론조사를 통해 국민의 인식을 바탕으로 방역정책의 효과를 높이고자 매월 정기적으로 대국민 인식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 이번 조사는 한국리서치에 의뢰하여 실시하였으며, 7월 27일(화)부터 7월 29일(목)까지 3일간에 걸쳐 전국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의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인식, 방역수칙 실천 정도 등에 대해 조사가 이뤄졌다. 신뢰수준은 95%이며 오차범위는 ± 3.1%이다.    * 6월 인식조사(6.23∼6.25일 실시)는 지난 6.30일 배포한 보도참고자료 참조□ 조사 결과, 지난 7월 23일에 시행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연장 조치에 대해 찬성하는 의견이 84.0%, 반대하는 의견이 12.8%로 찬성하는 의견이 많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 현재의 거리두기 단계(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를 언제까지 유지할 것인지 대해서는 8월 말까지 유지하자는 의견이 20.5%이며, 9월 말까지 유지하자는 의견은 25.1%, 11월 말까지는 20.3%로 나타났다.    * 8월 8일 15.7%, 8월 말 20.5%, 9월 말 25.1%, 11월 말 20.3%, 코로나 종식 10.4%   - 자영업자들도 9월 말까지 유지하자는 의견이 25.3%, 11월 말까지 유지하자는 의견은 25.3%로 일반 국민과 비슷한 수준으로 응답하였다.□ 4차 유행이 진행 중인 가운데, 우리나라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다는 응답은 지난달보다 큰 폭으로 하락(28.0%, △22.8%p)하였고, 스트레스를 느낀다는 응답은 크게 상승(89.6%, +11.4%p) 하였다.□ 예방접종과 관련하여, 미접종자의 접종의향(84.1%, +6.8%p)은 지속 상승 중이며, 60대 이상의 미접종자는 82.5%, 50대는 94.6%의 높은 접종의향을 보이고 있다. ○ 접종자는 접종 후에도 방역수칙을 잘 준수하고 있으며(98.8%), 주변에 예방접종을 추천할 의향도 높은 것(96.3%)을 확인되었다. ○ 예방접종을 받으려는 이유는 나로 인해 가족이 코로나19 감염되는 것을 막기 위해서가 76.7%, 코로나19 감염이 걱정되어서는 62.1%, 우리 사회의 집단면역을 형성하기 위해서가 54.8%로 나타났다. ○ 예방접종을 망설이는 이유는 이상 반응에 대한 우려가 가장 많았으나 지난달에 비해 크게 하락(69.2%, △16.2%p)하였으며, 원하는 백신을 맞을 수 없어서라는 응답도 하락(28.6%, △2.7%p)하였다.□ 한편, 무증상 또는 경증 환자의 자가치료와 관련하여 대부분의 응답자는 자가치료에 찬성(76.5%)하였으며, 50대와 60대 이상의 찬성률은 각각 79.0%, 79.6%이고, 20대는 65.0%로 확인되었다. ○ 본인이 무증상 또는 경증 환자가 된다면 자가치료를 받겠다는 응답은 55.8%였으며, 38.9%는 생활치료센터 입소를 선호한다고 응답하였다. 3. 방역 관리 상황 및 위험도 평가□ 8월 3일(화) 0시 기준으로 지난 1주일(7.28.~8.3.) 동안의 국내 발생 환자는 10,269명이며, 1일 평균 환자 수는 1,467.0명이다. ○ 수도권 환자는 959.9명으로 전 주(937.0명, 7.21.~7.27.)에 비해 22.9명 증가하였고, 비수도권은 507.1명의 환자가 발생하였다.< 권역별 방역 관리 상황(7.28~8.3.) >  수도권충청권호남권경북권경남권강원제주국내발생 일일 평균 신규 확진자 수959.9명153.1명51.0명69.3명175.3명38.0명20.4명 인구 10만 명 당 발생률3.7명2.8명1.0명1.4명2.2명2.5명3.0명즉시 가용 중환자실(8.2 17시 기준)161개31개34개45개58개6개8개 □ 정부는 선제적인 진단검사를 확대하여 적극적으로 환자를 찾고, 역학조사를 통한 추적과 격리를 실시하는 등 강화된 방역 대응을 유지하고 있다. ○ 어제도 전국의 선별진료소를 통해 4만 7412건, 임시 선별검사소를 통해 9만 6469건의 검사가 이루어졌다.   - 익명검사가 가능한 임시 선별검사소는 총 179개소*를 운영 중이며, 그간(12.14.~8.3) 총 955만 3540건을 검사하였다.    * 수도권 : 135개소(서울 55개소, 경기 70개소, 인천 10개소)      비수도권 : 44개소(울산 7개소, 전남 7개소, 경남 7개소, 충남 4개소, 부산 4개소, 대전 4개소, 전북 3개소, 대구 2개소, 강원 2개소, 경북 2개소, 광주 1개소, 세종 1개소)   - 정부는 임시 선별검사소에 의료인력 565명을 배치하여 검사를 지원하고 있다.   - 어제는 하루 동안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222명의 환자를 찾아냈다.□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를 위한 중환자 병상 등은 안정적인 상황이며, 무증상·경증 환자의 증가에 따라 생활치료센터를 지속 확충하고 있다. ○ 생활치료센터는 총 73개소 16,305병상을 확보(8.3.기준)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55.5%로 7,258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 이 중 수도권 지역은 12,740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56.8%로 5,506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 감염병전담병원은 총 8,248병상을 확보(8.2.기준)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71.7%로 2,337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741병상의 여력이 있다. ○ 준-중환자병상은 총 424병상을 확보(8.2.기준)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61.3%로 164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71병상의 여력이 있다. ○ 중환자병상은 총 801병상을 확보(8.2.기준)하고 있으며, 전국 343병상, 수도권 161병상이 남아 있다.< 중증도별 병상 현황 >구분생활치료센터감염병 전담병원준-중환자병상중환자병상보유가용보유가용보유가용보유가용전국16,3057,2588,2482,337424164801343수도권12,7405,5063,71274126771493161 중수본3,0881,463 ------서울5,1102,3411,966451844522167경기3,5831,3901,2951171602520171인천9593124511732317123비수도권3,5651,7524,5361,59615793308182 중수본972323------강원1846938810755246충청권2741401,02836646276531호남권3372378604171025134경북권1461201,03632028216645경남권1,55382898926863349458제주99352351185488  ○ 이러한 병상 확보 노력과 함께 의료기관, 생활치료센터, 임시 선별검사소, 예방접종센터 등에 의사, 간호사 등 2,511명의 의료인력을 파견하여 치료와 검사를 지원하고 있다.4. 자가격리자 관리현황 및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상황□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자가격리자 관리현황 및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상황’을 점검하였다.□ 8월 2일(월) 18시 기준 자가격리 관리 대상자는 총 10만 2102명으로, 이 중 해외 입국 자가격리자는 2만 6689명, 국내 발생 자가격리자는 7만 5413명이다. ○ 전체 자가격리자는 전일 대비 2,045명 감소하였다.□ 8월 2일(월) 각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식당·카페 12,903개소, ▲이·미용업 2,516개소 등 23개 분야 총 2만 8744개소를 점검하여, 방역수칙 미준수 44건에 대해 현장지도하였다. ○ 한편, 클럽·감성주점 등 유흥시설 2,396개소를 대상으로 경찰청 등과 합동(102개 반, 395명)으로 심야 시간 특별점검을 실시하였다.□ 행정안전부는 정부와 지자체의 점검만으로 한계가 있어, 국민 참여를 통해 일상생활 속의 방역 사각지대를 발굴하고자 지난해 7월부터 안전신문고에 ‘코로나19 안전신고’를 개설·운영하고 있다. ○ 코로나19 안전신고 개설(’20.7.6) 이후 지금까지 총 221,850건이 신고되었다.   - 주요 위반행위는 집합금지 위반(96,331건), 마스크 미착용(88,344건), 거리 두기 미흡(15,543건) 순으로 확인되었다. ○ 아울러, 지난 7월에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신고 23,782건이 접수되었고, 6월(14,952건) 대비 59.1%(8,830건) 증가하였다.   - 주요 신고시설은 식당(2,732건, 11.5%), 실내체육시설(1,359건, 5.7%), 카페(1,116건, 4.7%), 대중교통(932건, 3.9%), 슈퍼마켓(654건, 2.7%), 공원(594건, 2.5%) 등으로 확인되었으며, 수도권 방역조치 강화(7.4) 이후 22시 야외음주가 금지되면서 심야시간 대 슈퍼마켓, 공원의 신고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 위반행위는 마스크 미착용(10,464건), 집합금지 위반(9,503건), 거리 두기 미흡(1,641건), 출입자명부 미작성(933건), 발열체크 미흡(686건) 순으로 확인되었으며,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이 강조되어 마스크 미착용 신고가 6월(6,052건) 대비 72.9% 증가하였다. ○ 그간 안전신문고로 신고된 총 221,850건 중에서 중복신고, 확인 불가, 자진 철회 등을 제외한 165,216건에 대해 과태료 부과 278건, 고발 148건, 계도 164,642건 등 행정조치를 실시하였다.출처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중앙사고수습본부

2021-08-03
faq
개미는 어떤 종류가 있나요?

전 세계적으로 약 5,000여 종이 기록되어 있으며 미기록종을 더하면 약 15,000여 종이 됩니다.국내에는 약 130여 종이 기록되어 있으며 ​가주성 개미는 애집개미, 유령개미 등이 있으며, 야외성 개미는 가시개미, 주름개미, 곰개미, 일본왕개미 등이 있습니다.​

2020-01-01
곡식에 벌레가 생겼어요

저곡해충은 곡물의 종류와 가공된 형태에 따라 발생하는 해충종류 역시 다르게 나타납니다.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저곡해충류는 나방류와 딱정벌레 종류이며 대표적으로 화랑곡나방이 있습니다.화랑곡나방의 경우 유충기간이 대략 13-300일이며 환경에 따라서 유충기간의 큰 차이를 보입니다.저장곡물은 냉장보관하거나 밀봉하여 미리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지만 만약 발생했다면 빠른 시간내에 해충에 의해 오염된 곡물이나 제품 등을 전부 폐기하고혹여 남아있을 해충들은 전문가를 통해 방제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입니다.

2020-01-01
work